대한민국 첩보요원 전우회
처음으로 로그인 회원가입 즐겨찾기추가하기 시작페이지로
 
작성일 : 16-04-08 08:37
北, 말로 하자. 南, 안돼~!
 글쓴이 : 관리자 (218.♡.105.84)
조회 : 290  

"판사님, 저는 아무 말도…."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가 채택된 지 한 달이 지나자 북한이 느닷없이 '대화'로 해결하자고 주장, 눈길을 끌고 있다. ⓒ北선전매체 화면캡쳐
▲ "판사님, 저는 아무 말도…."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가 채택된 지 한 달이 지나자 북한이 느닷없이 '대화'로 해결하자고 주장, 눈길을 끌고 있다. ⓒ北선전매체 화면캡쳐

<iframe width="300" height="250" frameborder="0" marginwidth="0" marginheight="0" vspace="0" hspace="0" allowtransparency="true" scrolling="no" allowfullscreen="true" id="aswift_1" name="aswift_1" style="left: 0px; position: absolute; top: 0px;"></iframe>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대북제재 결의안 2270호 채택에다 한국, 미국, 일본, EU의 독자 대북제재가 효과를 거두는 걸까, 아니면 정은이가 겁을 먹은 걸까.

연일 대남비방과 협박을 해대던 북한이 느닷없이 “대화하자”는 주장을 내놔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3일 北국방위원회는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발표한 ‘대변인 담화’에서 “협상이 근본 해결책”이라는 주장을 펼쳤다.

北국방위는 담화에서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 결의를 “시대착오적 망동”이라고 비난하며 “일방적인 제재 보다 안정 유지가 급선무이고, 군사적 압박보다 협상 마련이 근본 해결책이며, 부질없는 제도 전복보다 무조건 인정과 협로가 출로라는 여론이 조성되고 있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北국방위는 예의 ‘허세 부리기’는 습관은 버리지 못했다.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 결의를 통해 북한이 “천하에 둘도 없는 자립, 자력, 자강의 강국으로 전변시켰다”고 떠들었다. 

‘한국일보’ 등에 따르면, 日조총련 기관지 ‘조선신보’도 “미국은 전쟁 위기, 멸망의 위기를 모면하려면 대화에 나서야 한다”면서 北국방위와 비슷한 주장을 했다고 한다. 

이를 종합하면, 北국방위의 ‘대화’ 요구는 한국과 미국에게 ‘조미 평화협정’을 논의하자는 제안으로 볼 수 있다. 

이에 한국은 국방부 정례 브리핑을 통해 “지금은 북한의 잘못된 행동에 대한 제재에 집중할 때”라며 대화 제안을 일축했다. 북한 김정은 집단이 핵무기와 미사일 개발을 중단할 뜻도 행동도 보이지 않는 상황에서 대화는 의미가 없다는 답변이었다. 

이는 지금까지 북한의 도발에도 불구하고 항상 ‘대화’를 제안했던 한국 정부의 여느 모습과는 많이 다른 반응이어서 언론들의 눈길을 끌었다. 

한편 한국 언론들은 북한이 느닷없이 ‘대화’를 제안한 것을 놓고 “중국에 힘 실어주기”라거나 “5월 노동당 대회를 앞두고 국면전환을 시도하는 것”이라는 분석을 내놓고 있다. 


 
 

Total 249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49 檢, 헌정사상 첫 현직 대통령 피의자 입건 운영자 11-20 91
248 박 대통령, 외부일정 취소 운영자 11-02 88
247 모르쇠가 된 국가 정의 운영자 10-02 109
246 천민(賤民) 상층과 노블리스 오블리주 운영자 09-26 68
245 멋진 추석을 보내십시요. 운영자 09-07 68
244 朴 대통령 사드, 3국 안보 침해없다. 운영자 09-05 65
243 사드배치 3곳의 후보지를 선정 관리자 08-29 66
242 성주에 종북좌파 집결할 것 관리자 07-16 172
241 사드 배치 결정에 성난 주민? (1) 관리자 07-16 262
240 고고도미사일방어(THAAD·사드) 배치 관리자 07-14 145
239 한미, 주한미군 사드배치 최종결정 관리자 07-08 148
238 2016 대한민국방위산업전 운영자 05-30 226
237 국방부, 北 군사회담 거절.. 비핵화가 우선 관리자 05-25 197
236 독도 앞 바다에 묻힌 150조의 보물 관리자 05-23 226
235 안보의식 산교육 실증강의 관리자 05-14 221
234 탈북 북괴군 안영철 장군의 증언 관리자 05-08 229
233 동방의 지혜로운 민족 관리자 05-06 186
232 국방부 "北, 지하 핵실험 감행할 가능성에 예의주시" 관리자 04-18 258
231 北, 말로 하자. 南, 안돼~! 관리자 04-08 291
230 <제54회>군항제 전시회 관련 안내 운영자 04-04 414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