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첩보요원 전우회
처음으로 로그인 회원가입 즐겨찾기추가하기 시작페이지로
 
작성일 : 16-07-14 09:35
고고도미사일방어(THAAD·사드) 배치
 글쓴이 : 관리자 (218.♡.105.84)
조회 : 144  

유사시 병력·물자 집결하는 부산·울산·포항 보호 최적지


사드 배치, 왜 성주인가사드 1개 포대로 전국 3분의 2 보호부산 겨냥 무수단, 사드만 요격 가능서울 노리는 스커드는 패트리엇으로400m 산에서 5도 각도로 레이더 쏴100층 이상 건물 돼야 전자파 영향
중앙일보 | 김민석 | 입력 2016.07.14. 02:12 | 수정 2016.07.14. 07:20
주한미군에 북한의 탄도미사일을 방어할 고고도미사일방어(THAAD·사드) 체계를 배치키로 한 뒤 한·미 군 당국은 지난 2월 공동 실무단을 만들어 최적지를 찾아왔다. 컴퓨터 시뮬레이션까지 활용한 끝에 찾아낸 최대 공약수가 경북 성주다. 성주가 지닌 군사전략적 의미가 제1요소였다고 한다.①수도권과 부산을 분리해 방어한다=한·미 군 당국은 사드의 방어 범위를 감안할 때 1개 포대로는 남한 전체를 보호할 수 없다고 판단했다. 사드 미사일의 사거리가 200㎞여서 1개 포대론 남한의 절반 또는 3분의 2를 방어할 수 있을 뿐이다. 따라서 수도권과 부산 지역을 동시에 방어할 수 없어 어느 한쪽을 선택하면 나머지 한 곳을 포기해야 했다. 수도권은 인구 절반이 거주하는 반면 부산-울산-포항 지역은 전시에 엄청난 전쟁물자와 병력이 들어오는 요충지다.

고민 끝에 부산-울산-포항을 선택한 이유는 그 지역에 원자력발전소와 정유시설, 대형 저유고 등이 있어서다. 전쟁을 수행하는 데 매우 중요하다. 또 대구 북방에 위치한 왜관에는 전쟁에 대비해 미군의 전쟁물자가 대규모로 비축돼 있다. 이 사전배치물자는 유사시 증원되는 미군 병력이 사용한다. 부산항은 미군 병력과 물자, 전투장비들이 대량으로 반입되는 항구다. 김해공항은 긴급하게 배치되는 미군 병력과 미 공군 항공기들이 모이는 핵심 시설이다. 유사시 부산-울산-포항에 북한의 탄도미사일이 떨어지면 전쟁 수행에 크게 제한을 받는다.

국방부는 사드가 유사시에 대비한 전투장비인 만큼 전쟁을 정상적으로 치를 수 있는 여건을 확보하는 데 방점을 두었다. 이와 별개로 부산은 북한과 가장 먼 곳이어서 북한이 중거리 탄도미사일로 공격할 수 있다는 점도 고려했다. 북한이 중거리 미사일인 노동(사거리 1300㎞)이나 무수단(사거리 3500㎞)을 고각(高角) 발사할 경우 기존의 패트리엇으로는 요격이 곤란하다. 지난 6월 말처럼 북한이 무수단 미사일을 고각 발사하면 대기권에서 속도가 마하 8 이상으로 빠르게 진입하는데, 패트리엇으로는 이런 속도의 탄도미사일을 요격할 수 없다. 노동 미사일도 요격이 어렵다. 결국 사드가 아니면 부산 지역을 방어할 수 없다.

②북한의 수도권 공격에는 한계가 있다=한·미 군 당국은 유사시 북한이 수도권을 공격하더라도 그 능력에 한계가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북한이 수도권을 공격할 수 있는 수단은 방사포 등 장사정포와 스커드 미사일이다. 하지만 장사정포로는 도시 전체를 파괴할 수 없다. 북한의 장사정포 포탄은 현대식 콘크리트 건물의 벽체를 뚫기가 쉽지 않다. 2010년 11월 연평도 포격 도발 당시 떨어진 포탄을 분석해 검증한 사실이다.

더구나 이 포탄이 빌딩·아파트의 지하주차장까진 뚫고 들어오지 못한다는 게 일반적인 평가다. 또 북한이 수도권으로 스커드 미사일을 발사할 경우 패트리엇(PAC-2)으로 요격할 수 있다. 2018년 신형 패트리엇(PAC-3)이 도입되면 방어력은 더 강화된다. 북한은 유사시 개전 초에 수도권을 공격해 공포 분위기를 조성할 수 있다. 하지만 전쟁학에 따르면 그 효과가 그대로 지속되지 않는 게 전쟁심리다. 또한 전시에는 북한군이 한·미 연합군을 상대로 군사력을 사용하기도 바쁜 상황이다. 그런 만큼 북한이 수도권의 민간인을 상대로 공격하는 건 별로 효과가 크지 않다.
▶관련 기사
① “사드는 100% 방어용…안보 협치하라”
② 김정은 ‘무수단 환호’ 순간, 외교부가 국방부에 밀렸다
③ 주민들 “사드참외 괴담 돌아” 한민구 “제 몸으로 전자파 시험”
③레이더 유해성을 감안했다=사드 배치 지역으로 경북 성주 성산리를 선택한 것은 민간 지역으로부터 안전 거리를 확보할 수 있어서다. 성산리 뒷산에는 레이더 운영에 적절한 고도에 넓은 산악지형이 펼쳐져 있다. 사드 미사일 발사대와 레이더, 지원지설을 설치하기에 적절한 부지다. 특히 사드 레이더가 배치될 산 정상과 민가까지는 1.5㎞ 이상 떨어져 있어서 사드의 X-밴드 레이더(AN/TPY-2) 전자파로부터 주민들을 안전하게 보호할 수 있는 조건이다.

400m 고도에 설치된 레이더의 전파가 5도의 고각으로 방사될 때 1.5㎞ 떨어진 민가에서는 전파가 530m 상공을 지나간다. 전파는 직선으로 나간다. 530m라면 100층짜리 이상 건물 정도가 전파에 닿는다. 더구나 사드 레이더는 평시에는 가동하지 않고 북한이 대규모로 도발하는 유사시에만 가동된다. 주민의 안전에 문제가 없다는 게 국방부 측 설명이다. 

김민석 군사안보전문기자


 
 

Total 249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49 檢, 헌정사상 첫 현직 대통령 피의자 입건 운영자 11-20 91
248 박 대통령, 외부일정 취소 운영자 11-02 88
247 모르쇠가 된 국가 정의 운영자 10-02 109
246 천민(賤民) 상층과 노블리스 오블리주 운영자 09-26 68
245 멋진 추석을 보내십시요. 운영자 09-07 68
244 朴 대통령 사드, 3국 안보 침해없다. 운영자 09-05 65
243 사드배치 3곳의 후보지를 선정 관리자 08-29 66
242 성주에 종북좌파 집결할 것 관리자 07-16 172
241 사드 배치 결정에 성난 주민? (1) 관리자 07-16 262
240 고고도미사일방어(THAAD·사드) 배치 관리자 07-14 145
239 한미, 주한미군 사드배치 최종결정 관리자 07-08 148
238 2016 대한민국방위산업전 운영자 05-30 226
237 국방부, 北 군사회담 거절.. 비핵화가 우선 관리자 05-25 197
236 독도 앞 바다에 묻힌 150조의 보물 관리자 05-23 225
235 안보의식 산교육 실증강의 관리자 05-14 220
234 탈북 북괴군 안영철 장군의 증언 관리자 05-08 229
233 동방의 지혜로운 민족 관리자 05-06 186
232 국방부 "北, 지하 핵실험 감행할 가능성에 예의주시" 관리자 04-18 257
231 北, 말로 하자. 南, 안돼~! 관리자 04-08 290
230 <제54회>군항제 전시회 관련 안내 운영자 04-04 413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